헤드라인▽
조규일 진주시장, 코로나19 현장 대응상황 점검
관내학원 등 사회적 거리 두기 이행사항 점검, 휴원 동참 호소
고속도로IC, 진주역, 고속버스터미널, 경상대 선별진료소 현장 대응사항 점검
작성 : 2020년 03월 26일(목) 10:46 가+가-
[신동아방송=홍순태기자] 진주시(시장 조규일)는 25일 오후 사업장 특성상 감염 위험이 높은 학원의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 점검과 고속도로 IC, 진주역, 경상대 선별진료소 등 코로나19 최일선 현장의 대응상황을 점검했다.

조 시장은 먼저, 충무공동 소재 학원들을 방문해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 이행 사항과 방역지침 준수 사항을 점검하고 학원 대표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. 이어, 문산IC, 진주역, 고속도로터미널, 경상대 선별진료소 등 코로나19 방역 최일선 현장을 방문하여 발열확인 부스 및 선별진료소 운영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공무원들을 격려하였다.

조규일 시장은 “최근 연결고리가 불분명한 감염사례가 지역사회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다”며 “방역관계자들은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촘촘한 방역망을 유지하여 코로나19에 최선을 다해 줄 것”을 당부했다.

한편, 시는 지난달부터 진주역, 고속‧시외터미널, 개양정류소, 고속도로 IC 3개소, 농산물도매시장 등 시 관문지역 8개소에 발열확인 부스를 설치․운영하여 차량18,000여대, 55,000여명에 대한 발열확인을 하는 등 혹시 모를 외부로부터의 감염병 차단을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.
홍순태기자 기사 더보기

hst9287@hanmail.net

실시간 HOT 뉴스

가장 많이본 뉴스

기사 목록

검색 입력폼